:::: 대령 연합회 홈페이지를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 연합회 성명서

 

 

☞ 베스트칼럼


심재철, 국회의원 세비인상분 '자진반납운동' 제안 “

과다 인상 이유 떠나 국민여론 감안해 바로잡는 것 당연”
조갑제닷컴    
  
심재철 국회의원이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국회의원 세비인상분에 대해 동료의원들에게 자진반납운동을 제안하고 나섰다.

심 의원은 지난 5일 여·야를 떠나 19대 국회의원 299명 모두에게 친전을 보내 ‘세비인상분 자진반납운동’에 동참해 줄 것을 제안했다.

친전(親展)은 편지를 받는 사람이 직접 펴 보는 것을 일컫는 말로, 국회의원이 동료의원들에게 제안 등을 할 때 사용하는 방식이다.

심 의원은 친전에서 “세비가 인상된 내용이 무엇이든 간에 국민들이 납득하기 어렵고 비난한다면 바로잡는 것이 당연하다”며 “국민들로부터 세비를 받는 국회의원으로서 공무원 평균인상률을 초과한 부분을 자진 반납해 어려운 국민들을 돕는데 사용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심 의원은 “우리는 19대 국회를 개원하면서 정치쇄신특위를 만들고 특권내려놓기 등 정치개혁과 국회쇄신에 앞장서겠다고 다짐했다”면서 “그러나 우리의 외침은 최근 밝혀진 세비 과다인상으로 빈말로 취급되어 버리고 있어, 선후배 동료의원들에게 이같은 제안을 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올해 국회의원이 받는 세비 총액은 지난해보다 16.1% 늘어난 것으로, 공무원 평균 인상률 3.5%보다 4배가 넘게 인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따라서 공무원 초과인상분을 자진 반납할 경우 의원 1인당 반납금액은 연간 약 1천600만원이다.


北 보위부 소속 간첩 체포
우울했던 한 주간

 

 

 

 


Copyright (C) 2003  bigcolonel.org  
All rights reserved

 

사무실 : 04768 서울시 성동구 왕십리로 115, 재향군인회관 5층
(성수동1가) 육.해.공군.해병대(예)대령연합회
전화    : 02-6392-0067 / 팩스 : 02-6392-00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