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령 연합회 홈페이지를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 연합회 성명서

 

 

☞ 베스트칼럼


자유북한운동연합, 김포서 대북전단 20만장 살포

“전단 살포 비공개로 계속할 것…남북 갈등 유발 아냐”
독립신문(박남오)    
      
북한이 대북전단 살포 지역을 타격하겠다고 위협한 가운데 탈북자단체연합체인 북한민주화추진연합회(북민연) 소속 자유북한운동연합이 25일 오전6시30분 김포시 월곶면 개곡리 한 야산에서 전단지 20만장이 담긴 대형풍선 10개를 북을 향해 날려보냈다.

‘NLL 끝까지 사수하자’ 등이 적힌 풍선에는 북한의 3대 세습을 비난하는 내용의 전단지 20만장과 미화 1달러짜리 지폐 1천장이 담겼다.

자유북한운동연합 박상학 대표는 “지금 남한은 북한의 대남공작에 놀아나고 있다”면서 “대북전단 살포가 남북 갈등을 유발하는 원인이 될 수 없다”고 밝혔다.

또한 “대북전단 살포는 탈북자들이 남한에서 보고 느낀 사실을 북한에 있는 부모·형제에게 편지의 형식으로 보내는 것”이라며 “이를 막는 것은 표현의 자유 침해에 해당한다”고 강조했다.

북민연은 지난 22일 임진각에서 대북전단 20만장을 북쪽으로 날릴 예정이었으나 군과 경찰이 진입로를 봉쇄해 무산됐다. 그러나 같은날 오후 북민연 소속 한 단체가 인천 강화에서 전단 12만장을 살포했다.

앞서 북한은 탈북단체들이 대북 전단 살포를 예고하자 인민군 서부전선사령부를 통해 전단 살포지역을 타격하겠다고 위협한 바 있다.

[박남오 기자]


33년 전 오늘, 한 超人의 최후“각하, 진짜 괜찮습니까?”
역적모의를 수사하라! ‘대한민국의 생명선 NLL 포기 음모 규탄 국민궐기대회’가 오는 10월30일 오후 2시 서울시청 광장에서 열립니다!

 

 

 

 


Copyright (C) 2003  bigcolonel.org  
All rights reserved

 

사무실 : 04768 서울시 성동구 왕십리로 115, 재향군인회관 5층
(성수동1가) 육.해.공군.해병대(예)대령연합회
전화    : 02-6392-0067 / 팩스 : 02-6392-00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