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령 연합회 홈페이지를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 연합회 성명서

 

 

☞ 안보논단

445.   국정원의 기능은 더욱 강화되어야 한다 2013.12.25 2055
444.   시국선언 "종북(從北)세력 더 이상 좌시 안돼" 2013.12.25 2490
443.   "통진당 진보민주주의, 김일성 父子 연설과 흡사" 2013.12.23 2275
442.   지금이 국정원 개혁을 논의할 시점인가? 2013.12.16 2069
441.   "국정원 개혁특위! 국가정보기관 기능 무력화는 안된다!" 2013.12.12 1881
440.   [성명] 이제는 애국 평신도들이 총궐기해야 할 때입니다! 2013.12.11 1958
439.   "국정원 직원을 ‘잠재적 범죄집단’으로 매도하여 그 활동을 저해하려는 反국가적 발상" 2013.12.09 1903
438.   다수결을 포기, 從北숙주 세력에 국정원 해체용 칼을 쥐어준 황우여의 배신을 규탄한다! 2013.12.05 1830
437.   중국의 해양패권 추구에 어떻게 대응할 것인가 2013.11.29 1960
436.   反국가안보 妄言 '정의구현(?)사제단' 해체해야 2013.11.26 2064
435.   (향군성명)정의구현사제단 규탄 2013.11.25 2090
434.   千英宇 전 안보수석, "보수신문조차 MD 문제 왜곡, 한심" 2013.11.25 2042
433.   韓美日 동맹 체제하에서 親中反日 노선이 과연 가능한가? 2013.11.18 2099
432.   법정(공판투쟁)-옥중투쟁 관련 김일성 교시(敎示) 2013.11.14 2056
431.   간첩잡는 '대공수사' 요원 대폭 늘려야 2013.11.14 1883
430.   '간첩' 및 '종북' 핵심분자 2만여 명 2013.11.14 1833
429.   北이 반발하면 從北도 따라 반발한다 2013.11.11 2017

 [1][2][3][4][5][6][7][8] 9 [10]..[35] 
 
 

 

 

 


Copyright (C) 2003  bigcolonel.org  
All rights reserved

 

사무실 : 04768 서울시 성동구 왕십리로 115, 재향군인회관 5층
(성수동1가) 육.해.공군.해병대(예)대령연합회
전화    : 02-6392-0067 / 팩스 : 02-6392-00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