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령 연합회 홈페이지를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 연합회 성명서

 

 

☞ 베스트칼럼

4917.   김현장이 강종헌에게 들이댄 匕首(비수) 2012.05.21 1925
4916.   '피를 흘리지 않는 6.25'가 진행중 2012.05.18 1747
4915.   "從北 도려내면 一流국가로 간다. 역사적 轉機 맞았다" 2012.05.17 1615
4914.   [단독/통합진보, 정당 사상 최악 폭력]“통진당 헌정질서 파괴… 정당해산 청원 내겠다” 2012.05.16 1694
4913.   만약 적화통일이 된다면 2012.05.16 1778
4912.   김현장이 강종헌에게 보내는 편지 2012.05.15 1860
4911.   天機(천기)누설! 민주당이 이런 진보당과 손 잡고 만들려 한 세상 2012.05.14 1890
4910.   총선 한 달, 세상이 달라지고 있다! 2012.05.11 1711
4909.   민통당은 '병역(兵役)면제당' 2012.05.10 1935
4908.   김정남, 救命(구명) 위해 김정은에게 '처절한' 사죄편지 2012.05.09 1713
4907.   김정남, "북한은 부패 때문에 반드시 무너질 것" 2012.05.08 1839
4906.   간첩단 사건으로 13년 복역, 反국가단체 한통련 간부, 진보당 새 국회의원으로? 2012.05.07 1732
4905.   위관급 전쟁 영웅에게 주어진 육군葬의 영예 2012.05.04 1820
4904.   공산주의자가 애용하는 '악마의 속삭임' 2012.05.02 1663
4903.   '라면왕' 辛春浩 회장, "나는 서민을 위하여 라면을 만든 적이 없다." 2012.04.27 1699
4902.   이 글을 확산시키면 나라를 구한다! 2012.04.26 1766
4901.   너무 간단한 從北 감별법 2012.04.25 1681
4900.   좌파였던 서경석 목사가 왜 지금 보수가 되었나? 2012.04.23 1728
4899.   高位당국자,"對北자신감을 가져도 될 때" 2012.04.23 1836
4898.   북핵 제3차 실험 임박? 2012.04.20 1747

 [이전 검색]...[1][2][3][4] 5 [6][7][8][9][10]..[250] 
 
 

 

 

 


Copyright (C) 2003  bigcolonel.org  
All rights reserved

 

사무실 : 04768 서울시 성동구 왕십리로 115, 재향군인회관 5층
(성수동1가) 육.해.공군.해병대(예)대령연합회
전화    : 02-6392-0067 / 팩스 : 02-6392-0068